"포스트코로나 시대, 공공 이데올로기 출현→전문성 결여로 이어져" > 관련기사

본문 바로가기

알림공간

HOME > 알림공간 > 관련기사

관련기사

"포스트코로나 시대, 공공 이데올로기 출현→전문성 결여로 이어져"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의료정책연구소
조회 69회 작성일 21-04-15 11:22

본문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 안덕선 소장은 9일 제23차 한국과총·의학한림원·과학기술한림원 온라인 공동포럼에서 "코로나19가 공공의 이데올로기를 등장시키고 전문직과 관료주의의 충돌을 가속화시켰다"고 진단했다.
 
코로나19에 대처한다는 명목으로 민주화 세력에 의한 전체주의가 출현했고 이들에 의해 공공의 이데올로기가 결국 공공의료 논란으로 귀결됐다는 논리다.
 
안 소장은 "코로나19와 방역 과정에서 개원가와 중소병원들이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정부는 공공성을 들먹이면서 공공병원, 공공의대, 의대정원 정책 등을 강력히 추진하려고 했다"며 "이는 전문직과 관료주의의 충돌로 이어졌고 결국 의사 파업이라는 대대적인 사건이 벌어졌다"고 말했다.
  

(이하 생략)


*원문보기 : 메디게이트뉴스 http://www.medigatenews.com/news/1704838388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KMA 의료정책연구소

(우) 04373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 삼구빌딩7층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

TEL. 02-6350-6660FAX. 02-795-2900

COPYRIGHT ©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