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은 간암, 치매의 주요원인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알림공간

HOME > 알림공간 > 보도자료

보도자료

술은 간암, 치매의 주요원인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의료정책연구소
조회 468회 작성일 14-06-03 09:54

첨부파일

본문

술은 간암, 치매의 주요원인

특히 음주시 지방 또는 의약품과 동시 섭취는 치명적


□ 간암의 30~40%는 음주, 알콜과 관련이 있으며, 상상으로 스토리를 작성하여 사실인 것처럼 말하는 이른바 베르니케-코르사코프 증후군, 운동력이 저하되는 소뇌 퇴화, 치매의 원인이라고 하는 연구결과가 발표되어 흥미를 끌고 있다.

□ 의협 의료정책연구소 10주년 기념 국제학술대회(조직위원장: 박윤형 순천향대 의대 교수, 최재욱 연구소장)에 초청된 미국 국립보건원(NIH) 알콜연구센터(NIAAA)의 과장인 송병준 박사는 5월 11일 국제학술대회에서 알콜의 위해에 대해 실제 분자생물학적 실험결과를 바탕으로 발표한다.

○ 송 박사는 우리나라의 술에 관한 불편한 진실로 위스키 소비량이 1위이며 이와 관련하여 간암발생은 10만 명당 21명으로 1위이며, 자살율도 10만 명당 30명으로 OECD국가 중 1위로 즉 술과 간암과 자살은 직접 관련되어 있다고 밝혔다. 이 외에 술로 인한 사회 경제적 손실은 연간 23조원에 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 이어 실험결과, 술은 항산화물을 감소시키고 방어요소를 억제하며 단백질을 산화시켜 세포 및 장기를 손상시키고 암발생 가능성을 증가시키며, 알콜 과음은 장 누출을 야기하여 내독소혈증과 염증성 조직손상을 촉진한다고 밝혔다. 특히 고지방 고단백 식품이나 타이레놀과 같은 의약품과 같이 음주시에는 더욱 해롭다고 강조하였다.

□ 따라서 송 박사는 우리나라에서도 알콜 남용과 중독에 대한 연구와 대중의 인식개선과 건강증진 활동이 촉진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 발표자료(번역) : 별첨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KMA 의료정책연구소

(우) 04373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 삼구빌딩7층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

TEL. 02-6350-6660FAX. 02-795-2900

COPYRIGHT ©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