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의료, 구조적 모순을 진단한다」 토론회 개최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알림공간

HOME > 알림공간 > 보도자료

보도자료

「대한민국 의료, 구조적 모순을 진단한다」 토론회 개최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의료정책연구소
조회 391회 작성일 18-01-04 09:30

첨부파일

본문

중증외상센터와 중환자실, 실태와 문제점 살피고 근본적 개선책 모색

11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려

 

 

○ 최근 이슈인 중증외상센터와 중환자실의 문제에 대해서 구조적 원인을 분석하고 점검하는 토론회가 개최되어 이목이 집중된다.

 

○ 대한의사협회(회장 추무진)는 「대한민국 의료, 구조적 모순을 진단한다」 토론회를 오는 11일(목) 오후 2시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 이번 토론회는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소장 이용민)와 대한외상학회(회장 이강현), 대한중환자의학회(회장 임채만) 공동 주관으로 실시된다.

 

○ 토론회는 현재 외형적으로는 어느 정도 성장한 중증외상센터와 중환자실에서 어떤 문제가 발생하고 있는지, 혹시 개인차원의 잘못만으로 단정 지을 수 없는 근본적인 한계점은 없는지, 나아가 계속적인 발전을 가로막는 제도적∙환경적 장애물은 무엇이 있는지 등을 시스템적인 시각에서 조망해본다.

- 이를 통해 국민의 건강과 생명을 보장하기 위해서 ‘최후의 보루’와도 같아야 할 중증외상센터와 중환자실이 정상적으로 운영되고 지속가능하기 위해서는 과연 어떤 해결책을 모색해야 하는지를 점검해보게 될 것이다.

 

○ 토론회 좌장은 이용민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장이 맡는다.

- 주제발표는 세 부분으로 나뉘는데, 첫 번째 발제는 박찬용 대한외상학회 총무이사가 ‘중증외상시스템의 현재와 문제점’을 제하로 중증외상시스템의 현황에 대해서 짚어준다.

- 두 번째 발제는 서지영 대한중환자의학회 부회장(성균관대 의과대학)이 ‘중환자실의 실태와 문제’에 대해서 발표하며,

- 세 번째 발제는 김형수 의료정책연구소 연구조정실장(건국대 의과대학)이 ‘우리나라 의료의 구조적 모순과 개선을 위한 정책제안’을 제하로 종합적 제언을 할 예정이다.

 

○ 토론자로는 최병민 대한신생아학회 운영위원(고려대학교 안산병원장), 전해명 前 의정부성모병원장, 홍은석 대한응급의학회 이사장, 이건세 건국대 예방의학과 교수, 안기종 환자단체연합회 대표, 윤선화 한국생활안전연합 공동대표, 김동섭 조선일보 보건복지전문기자 등이 참석해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붙임 : 토론회 개요 및 프로그램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KMA 의료정책연구소

(우) 04373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 삼구빌딩7층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

TEL. 02-6350-6660FAX. 02-795-2900

COPYRIGHT ©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 ALL RIGHTS RESERVED.